본문내용 바로가기

문화관광

인생샷 찍으러 호천마을 가자!

내용

부산관광_시민사진기자_권기학_호천마을_야경
*누리부산 (tour.busan.go.kr)
- 출처 및 제공 : 누리부산 (tour.busan.go.kr) 

 

'쌈, 마이웨이' 장면이 그대로 재현돼 관광객들을 기다린다.

부산시는 ‘한류 드라마 촬영지 관광환경 조성사업’의 일환으로 부산진구 범천동 호천문화플랫폼에 드라마 ‘쌈, 마이웨이’ 촬영지를 재현했다.

‘쌈, 마이웨이’는 2017년 한류스타 박서준 김지원을 주연으로 한 로맨스 드라마. 당시 주목 받았던 드라마 속 ‘남일바’의 배경이 부산진구 범천동 호천마을이라는 게 알려지면서 유명해졌다. 이에 부산시는 지난해 문화체육관광부 공모로 예산을 확보해 촬영지를 재현하고 인근 전포카페거리 등과 연계한 관광코스도 개발했다. 

호천문화플랫폼 옥상에 재탄생한 ‘남일바’는 방문객이 편안하게 머무르며 야경을 즐길 수 있도록 꾸몄다. 또 드라마 속 장면을 모티브로 한 포토존과 소주병 소망등 달기 등 재미있는 공간으로 조성됐다.

 

호천마을_김민근_누리부산
- 출처 및 제공 : 누리부산 (tour.busan.go.kr) 

 

관계자는 “옛 정취와 낭만적인 야경을 간직한 호천마을이 젊은 세대에게 사랑받을 수 있도록 많은 공을 들였다. 일본, 중국, 대만, 말레이시아 등 아시아 주요 국가의 1인 크리에이터를 초청해 촬영지 현장을 소개하는 영상을 제작하는 등 해외 관광객을 대상으로 한 홍보활동도 추진했다”고 밝혔다. 부산시는 촬영지 투어를 소개하는 안내 책자도 영문과 일문으로 제작해 주요 관문인 김해공항과 부산항국제여객터미널에 비치한다. 

이와 더불어 호천마을을 모티브로 한 관광상품 디자인도 조만간 완성된다. 부산시 관계자는 “지역 주민의 수익사업 지원을 위해 디자인을 무료로 제공하는 등 호천마을이 글로벌 인기 관광지로 자리 잡을 때까지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겠다”고 말했다. 

문지영 기사 입력 2019-02-01 다이내믹부산 제호
자료출처 : 함께 나누고 싶은 '부산 이야기'
첨부파일

자료관리 담당자

소통기획담당관
문지영 (051-888-1298)
최근 업데이트
2019-01-15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