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문화관광

‘비록 떨어져 있어도’… 2018 부산비엔날레 포스터 공개

분리·분열·대립 전시 주제 담아 … 갈등 시각화 위해 4종으로 개발

내용

부산비엔날레조직위원회가 2018부산비엔날레 공식 포스터 4종을 공개했다.

 

2018부산비엔날레 공식 포스터는 전시 주제인 '비록 떨어져 있어도(Divided We Stand)'가 담고 있는 분리와 분열, 대립의 의미를 시각적으로 구현했다. 시선을 끄는 강렬한 보색을 위아래로 함께 배치해 전시 핵심 개념인 분리를 보다 직관적으로 표현하고 있다. 또 전 세계에 존재하고 있는 다양한 층위의 대립과 갈등을 시각화하기 위해, 하나의 포스터를 사용하는 것에 국한하지 않고 총 4종의 메인 포스터로 만들었다. 각 포스터는 각기 다른 강렬한 색의 대비를 적용, 과거로부터 봉합되지 않은 채 지금도 공존하고 있는 불편한 충돌들을 극대화시켜 보여준다. 로고타입은 뒤틀리고 분절된 알파벳의 조합으로 구성했다. 로고도 다양하게 변주해 활용할  예정이다. 

 

메인 포스터는 디자인 스튜디오 '일상의실천(권준호, 김경철, 김어진)'이 총괄 개발했다. 

 

2018부산비엔날레 공식 포스터.
 

▲2018부산비엔날레 공식 포스터.

김영주 기사 입력 2018-08-08 다이내믹부산 제1837호
자료출처 : 함께 나누고 싶은 '부산 이야기'
첨부파일

자료관리 담당자

소통기획담당관
문지영 (051-888-1298)
최근 업데이트
2019-01-15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