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시정

“다이내믹부산이 확 달라집니다”

2019년 새해부터 월간 발행 … 16면·8만부 → 24면·30만부
잡지 ‘부산이야기’ 통합

내용

부산시보 '다이내믹부산'이 2019년 새해부터 '변화'와 '혁신'으로 확 달라집니다. 부산시보 '다이내믹부산'은 1977년 1월 창간이래, 지난 42년 동안 지역의 발전사와 시정의 변천사를 생생하게 기록하며 시민생활의 친절한 정보제공자 역할에 충실해 왔습니다.

 

창간 43주년을 맞는 황금돼지띠의 해인 2019년 기해년(己亥年), '다이내믹부산'이 시민중심으로 대대적인 혁신을 단행합니다. '주간·16면·8만부' 발행에서 '월간·24면·30만부' 체제로 큰 변화를 합니다. 자매지 '부산이야기'를 통합해 시정과 지역의 정보를 보다 알차게 전하겠습니다. 기존의 '다이내믹부산' 및 '부산이야기' 우편독자 여러분께는 월간 '다이내믹부산'을 보내드립니다. 월간 '다이내믹부산'은 2019년 2월께 독자 여러분을 찾아갈 예정입니다.

 

부산광역시는 월간 '다이내믹부산'을 통해 시정과 지역 관련 정보의 전문성과 깊이를 대폭 강화해 보다 한 차원 높은 수준의 정보를 제공하겠습니다. △부산의 인물과 공간·역사·문화를 읽을 수 있게 △나와 이웃과 우리 동네 이야기, 고민을 공유하고 의견을 나눌 수 있게 △전문가의 글을 통해 한 걸음 더 깊이 들어가는 관점을 가질 수 있게 △삶의 터전인 지역사회의 주요 문제를 함께 생각하고 해결에 동참할 수 있게 △맛깔 나는 제목, 이해하기 쉬운 기사로 정보·재미·감동을 느낄 수 있게 △신선한 사진, 친절한 그래픽, 눈 맛 좋은 편집으로 부산을 '보고 읽는' 재미를 더하도록 하겠습니다.

 

독자(시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성원을 기대합니다.

부산이야기 기사 입력 2018-12-27 다이내믹부산 제1856호
자료출처 : 함께 나누고 싶은 '부산 이야기'

자료관리 담당자

소통기획담당관
문지영 (051-888-1298)
최근 업데이트
2019-01-15

페이지만족도

페이지만족도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평균 : 0참여 : 0